스누젤렌 > 오늘의 우리

본문 바로가기

오늘의 우리

  • HOME
  • 우리들의 이야기
  • 오늘의 우리

스누젤렌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강동단기보호시설
댓글 0건 조회 1,502회 작성일 20-07-16 15:00

본문

 스누젤렌

 

오늘 스누젤렌 시간에는 총 7명의 이용자분들이 함께 했는데요.

현재 복지관에서 진행할 수 없음에 당분간은 강동단기보호시설에서 진행하고 있답니다.

 

수느젤렌20.7 (6).jpg

 

▲ 방 한 곳을 아늑하고 편안하게 만들어봅니다.

본격적으로 시작하기 전에 우리 이용자분들의 마음이 편안해야 심리적인 안정감을 느낄 수 있거든요.

 

수느젤렌20.7 (1).jpg

 

▲ 준비가 끝나고 이용자분들이 스스로 자유롭게 선택하고 탐색하며 표현하기를 해봅니다.

그리고 지난 시간에 무엇을 했었는지 되새기며 본격적인 활동이 시작됩니다.

 

수느젤렌20.7 (3).jpg

 

▲ 한 명씩 돌아가며 쉬폰천을 당겨서 숨겨진 고슴도치볼을 찾는 활동에 집중해봅니다.

그리고 고슴도치볼을 두드리고 굴리며 서로 마사지를 해봅니다.

 

수느젤렌20.7 (5).jpg

 

▲ 마지막 순서로 각자 원하는 노래를 불러보고 마음에 드는 장소에서 편안한 자세로 이완하며 오늘 스누젤렌 시간을 마쳤습니다.

 

 편안하게 조성된 공간에서 진행되고 이용자분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덕분에

이날 하루종일 밝은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.

 

 오늘도 먼길을 달려오셔서 우리 이용자분들과 함께 해주신 선생님들께 감사드립니다.

 

 

 

[이 게시물은 강동단기보호시설님에 의해 2021-07-26 09:54:42 오늘의 우리에서 이동 됨]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TOP